공양(식사)발원문

 공양전발원문 <음식앞에서 합장하고>

 
한방울의 물에도 천지의 은혜가 스며있고
 한알의 곡식에도 만인의 노고가 담겨있습니다.
 이 음식으로 주림을 달래고
 몸과 마음을 바로하여 효도하며
 사회 대중을 위하여 봉사하겠습니다.
 나무마하반야바라밀(3번)

 공양후발원문 <먹기를 마친뒤 합장하고>

 이르는 곳마다 부처님 도량이 되고
 마음을 닦아 다 같이
 불도를 이룹시다.
 나무 서가모니불
 나무 서가모니불
 나무 시아본사 서가모니불.

 일상 발원문

 자비로우시며 거룩하신 부처님,
 저희들은 어둠속을 헤메는 것 처럼
 진리의 바른 빛을 보지 못한체
 탐내고,성내고,어리석은 탓으로 지은
 모든 허물을 진신으로 참회하옵니다.
 바르고,착하고,슬기롭게 살도록 보살펴주옵소서.

 자비하신 부처님,
 부처님께선 병든이에게는 좋은 의사가되어주시고
 가난한이에게는 풍요를 얻게하시옵니다.
 지금 저희들 마음속에
 간절히 원하는 일도
 모두 다 이루게하여 주옵소서.

 복덕과 지혜 다 갖추신 부처님,
 바라옵건데 이 공덕으로
 멀리 있거나 가까이 있거나
 모든 생명 모든 사람들에게
 행복과 평화와 은혜가 있게하여 주옵소서

 거룩하신 부처님께 의지하며
 원만하신 진리를 믿습니다.
 나무 서가모니불
 나무 서가모니불
 나무 시아본사 서가모니불

 참회발원문

 부처님 말씀에 죄업이 무거워 중생이라하셨으니
 누구인들 죄가 없고 허물이 없겠습니까?
 범부가 어리석고 무명에 덮이어서서
 나쁜사람 친하고 번뇌가 산란하고
 성품이 무지하여 제멋대로 행동하면서
 부처님과 교법과 스님네들을 믿지 않고
 부모와 육친에게 효순하지 아니하며
 젊었을 때 방탕하고
 까닭없이 교만하여
 온갖 재물과 풍류와 여색에 탐을 내어
 마음으로 번뇌를 일으키며
 용렬한이와 가까이하고 나쁜 친구 짝을 지어
 뉘우칠줄 모르고서
 산 것들을 죽이며

 술을 먹고 혼미하여 철 없던 일 들을
 지성으로 참회하옵니다.(삼배)

일상의 다섯가지 마음    

고맙습니다라고하는

감사의마음

미안합니다라고하는

반성의마음

덕분입니다라고하는

겸허한마음

제가 하겠읍니다라고하는

봉사의마음

네,그렇습니다라고하는

유순한마음